창녕-고성, 각각 비닐하우스 화재



경남 창녕과 고성에서 각각 비닐하우스 화재가 발생했다. 경남소방본부에 따르면 9일 오후 6시 45분경 창녕군 대합면 소재 비닐하우스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로 인해 비닐하우스와 농기계 등이 소실되었다. 소방당국은 화기 취급 부주의로 화재가 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불이 나자 소방대원들이 출동해 이날 오후 7시 …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활동


추천 기사 글